HOME > 금융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사당로 확장공사 앞당긴다’
연내 차도 개통으로 교통정체 조기해소, 내년 6월에서 올해 12월로 앞당겨
 
신창훈 기자 기사입력  2011/10/11 [11:35]
[동작투데이]

동작구(구청장 문충실)가 현재 공사중에 있는 사당로 확장공사(남성초교~구범진여객간)에 대해 올 12월말까지 차도를 조기에 개통, 주민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에 따르면 당초 사당로확장공사는 올 9월 착공, 오는 2012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는 것.

하지만 만성적인 교통 정체구간인 사당로 구간이 확장 구역내 주민들의 적극 협조로 지장물 철거공사가 순조롭게 진행되면서 지역주민들로부터 고질적인 민원 대상이 조기에 해소될 전망이다.

구 관계자는 “상수도와 도시가스, 한국전력, 한국통신 등 유관기관의 협조체계가 구축되면서 차로 확장에 대한 집중 공정관리로 공사기간을 최대한 단축해서 연말까지 4차로에서 6차로로 조기 개통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또 “다만 보도정비와 가로수 띠녹지 조성공사는 식물의 생육환경을 고려하고 동절기 부실공사를 방지하기 위해 내년 봄에 착수, 보행자 중심의 쾌적한 가로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이 구간 도로 양측의 보도를 디자인 개념을 콘크리트 가공블럭으로 재포장하고 가로수는 현재 버즘나무에서 느티나무로 수종을 개량, 차도와 보도사이에 띠녹지를 조성할 예정으로 추진중이다.

신창훈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1/10/11 [11:35]  최종편집: ⓒ 한국기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지나월드, ‘핑크퐁 아기상어 랜드’ 출시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