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패션/화장품 > 보건복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작구청, 장애인활동지원 확대한다
6월부터 장애인활동지원 급여 신청자격을 장애등급 2급에서 3급까지 확대
 
최전호 기자 기사입력  2015/05/10 [16:42]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중증장애인의 자립생활 지원 강화를 위해 오는 6월부터 장애인활동 지원 급여 신청 자격을 장애등급 2급에서 3급 장애인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장애인활동 지원사업은 혼자서 일상생활과 사회생활이 어려운 중증장애인의 자립생활을 지원하고 그 가족의 부담을 덜기 위한 것으로 지난 2007년 4월부터 시행하고 있다.    

현재 신청 자격은 만6세 이상 만65세 미만의 등록 1급 또는 2급 장애인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나 장애인활동지원에 관련 법률이 개정되면서 오는 6월 1일부터는 등록 3급 장애인까지 확대된다.이에 따라 구는 장애활동지원급여 신청 자격 확대에 따른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3급 장애인에게 5월 1일부터 사전 신청 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장애인활동지원 수급자로 결정되면 장애정도 및 생활환경에 따라 월 최저 48시간에서 최고 391 시간의 활동지원 급여를 받게 되며, 활동보조, 방문목욕, 방문간호의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김성복 사회복지과장은 “장애인활동 지원이 중증장애인과 그 가족들의 일상생활에 보탬이 되는 좋은 제도인 만큼 수급 가능성이 있는 장애인들이 꼭 신청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청서는 동주민센터에서 접수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주민센터 또는 국민연금공단(국번없이 1355)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05/10 [16:42]  최종편집: ⓒ 한국기업신문
 
 

티맥, 스포츠 시장 진출 위해 피트니스 스타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