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사회/환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 지역 자원 총동원해 지역 경제 활력 제고에 총력 지원
 
정다운 기자 기사입력  2020/06/06 [11:22]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65()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지역경제 어려움과 연구·개발 위축 등에 대응하기 위해 과학기술·ICT 역량을 결집해 코로나19 대응 과학기술 기반 지역 경제 활력 제고 방안을 마련해 발표했다.

 

이 지역 경제 활력 제고 방안에는 과기정통부 소관 지역 R&D 및 인프라 사업, 6700여개의 기업이 입주해 있는 연구개발특구, 61개 지역 출연()과 카이스트 등의 4대 과기원, 지역 소프트웨어 자원 등을 총동원해 지역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총력 지원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방안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을 단기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즉시 실행 과제와 장기적으로 지역의 혁신 역량을 제고하기 위한 도전적인 과제로 구성된 포스트(Post) 코로나 대응 과제로 구분돼 마련됐다.

 

우선 즉시실행과제로 연구개발특구육성사업 등 7개 사업의 민간부담금을 완화해 총 229억원의 재정 지원 효과가 발생했고 지역에 기존 구축돼 있던 연구 시설 등의 산업 지원 이용료 및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상 임대료 감면 등을 추진해 기업의 부담을 완화했다.

 

또한 코로나19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대구·경북 소재 창업·초기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신규펀드(특구 펀드 190억원 규모)를 조성해 기업투자 기회도 확대하며 국내·외 유통망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기업들의 판로 개척도 지원한다.

 

중소기업 개발 제품 중 혁신제품은 공공 조달과 연계하는 혁신제품지정제와 함께 연구개발특구 소재 연구소기업 대상으로 조달청 벤처나라등록 시 기술평가를 면제하는 패스트트랙운영도 확대한다(2030개사 제품 등록 추진).

 

또한 미국 아마존·킥스타터, 중국 알리바바 등 해외 주요 판매 및 펀딩 플랫폼에 연구개발특구 소재 기업의 입점 지원을 위한 콘텐츠 제작, 사전/사후 마케팅 지원 등 해외 판로 개척도 밀착 지원할 계획이다.

 

포스트(Post) 코로나 대응 과제로는 1. 연구개발특구를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 현안에 대한 지역 주도의 기획과 공공기술 및 중소기업의 참여 증진으로 지역의 혁신 성장을 견인하는 지역현안해결형 기술사업화를 신규로 추진한다(2020년 신규, 34억원). 또한 산재된 지역 R&D 자원을 연계해 기술 이전·창업 등으로 완결되도록 기술사업화 협업 플랫폼(R&D 밸리)’ 조성, 강소특구 지정 확대, 대덕특구 리노베이션 마스터플랜 수립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2. 지역 주도 R&D 확대를 위해 지역의 미래성장 동력 확보와 근본 현안 해결을 위한 지역혁신사업을 추진하고(예타 신청, 2720억원(국비1 : 지방비 1)), 지역 주민과 전문가가 R&D 전 과정에 참여하는 지역 주민 참여 R&D’ 확대와 출연()이 보유한 역량을 활용해 중소·벤처기업 대상 연구 개발 활동을 지원하는 ‘R&D 바우처신규사업 등을 기획할 예정이다.

 

3. 출연() 지역 분원 및 4대 과학기술원의 지역 기여 활동 강화의 일환으로 지역 기업의 생산 효율화를 위한 공정 개선을 지원하고 지역산업 고도화를 위한 산학협력 지원 강화와 4대 과학기술원의 과기원 공동 중소기업 지원 강화 방안등도 마련해 지역산업 활력 제고에 기여할 계획이다.

 

4. 마지막 네 번째로 기업지원센터, 연구시설 및 교육 시설, 과학문화시설 등의 지역 과학기술 기반도 확충할 계획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방안 발표와 동시에 이의 효과성을 담보하기 위한 지역 릴레이 현장 소통의 첫 행보로서 5() 오전에 대구지역의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을 방문해 지역기업, 출연연 지역조직, DGIST, 대구시 등과 지역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간담회에는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권영진 대구시장, 국양 DGIST 총장, 평화공정 등 지역 중소기업 대표 약 15명의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과기정통부의 코로나19 대응 과학기술 기반 지역 경제 활력 제고 방안과 대구시의 산업 현황 및 과학기술 관련 전략을 발표하고 DGIST ‘디지털 제조 혁신 클러스터 4.0’과 대구·경북 출연() 지역조직협의체의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방안을 발표하면서 지역을 기반으로 한 경제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대구시는 지역 과학·산업 분야 현주소와 추진 상황을 공유하고 지역 주도 혁신 성장을 위한 혁신 생태계 조성, 전략적 투자 및 환류 체계 개선과 지역 주도·자율 R&D 투자 확대를 통한 혁신성장 체계 구축 관련 방안을 정부에 건의했다.

 

DGIST는 지역 제조 산업 부흥을 위한 디지털 제조 혁신 클러스터 4.0(D-PIC 4.0)’을 구축·시행 예정이며 D-PIC 4.0은 대구테크노폴리스를 중심으로 한 거점 클러스터 구축사업으로 기존 대구 지역의 전통 제조 산업에 인공지능, 로보틱스 기술 연계를 통해 스마트 모빌리티 및 스마트 팩토리 등 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대구 지역 경제의 부흥을 유도함으로써 코로나19 확산으로 악화된 지역 제조 산업 경제와 고용 상황 극복에 기여하고자 한다.

 

대구·경북 지역 출연()은 중소기업 애로 기술 지원 및 고가 장비 활용 지원과 더불어 지역특화산업 육성을 위한 중소기업·출연(병원 협력 사례 등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방안을 제시했다.

 

과기정통부 최기영 장관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에서 과학기술과 ICT로 지역의 위기를 극복하고 이러한 위기를 새로운 성장과 발전의 기회로 만들기 위해 과학기술 혁신 자원을 총동원해 지역 경제 활력을 제고하고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6/06 [11:22]  최종편집: ⓒ 한국기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동아제약 미니막스 정글, 인기 키즈 크리에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