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공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은행 노동조합, 사랑의 나눔 PC 전달… 데스크톱 2000대와 노트북 200대 기증
 
최전호기자 기사입력  2020/06/17 [17:30]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우리은행지부(이하 우리은행 노동조합)가 6월 17일 오후 3시 우리은행 본점에서 재단법인 피플에 중고 데스크톱 2000대, 노트북 200대를 기증했다.

기증된 컴퓨터는 사회적기업 피플앤컴을 통해 재생 컴퓨터로 새로 탄생해 사회 취약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에 기증된 컴퓨터들은 사용연한이 지난 업무용 컴퓨터로 퇴역해 ‘불용 PC’가 된 것이다. 불용 PC는 재생 과정을 거치면 곧바로 일반인들이 사용 가능한 높은 사양의 제품으로 우리은행 노동조합은 2017년부터 꾸준히 불용 PC를 기증해 사랑의 나눔 PC 전달 사업을 펼쳐오고 있다.

우리은행 노동조합 박필준 위원장은 조합원의 이익을 대변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어 그 행보가 주목된다. 사회 양극화가 심화되는 시대에 정규직 노조가 비정규직 노동자, 이주민 노동자와도 연대해 힘을 보태고 있는 것이다.

특히 이번 기증은 코로나로 인해 일자리 감소가 문제 되는 시국이라 더욱 의미가 깊다. 기증된 PC를 재조립하게 되는 사회적기업 피플앤컴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결혼 이민자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여 경제적 자립을 돕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은행 노동조합은 국내에 체류하고 있는 이민자를 위한 지원에도 적극적으로, 주한 베트남 유학생 체육대회 후원, 다문화가정 중도입국자 자녀 한국어 말하기 대회 후원 등을 몇 년 간 지속해오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6/17 [17:30]  최종편집: ⓒ 한국기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동아제약 미니막스 정글, 인기 키즈 크리에
배너
주간베스트 TOP10